• AMA GOLF 소개
  • 대표인사말
  • AMA WAY
  • 프리미엄멤버쉽 소개
  • 필드이벤트
  • 부킹프라자
  • 임박특가
  • 필드레슨
  • 일반회원상품구매
  • 프리미엄회원상품구매
  • 30초 영상레슨
  • 전설의 골퍼들
  • 명사들의 골프
  • 애니메이션 필드 팁스
  • 골프 예의와 룰
  • 프로골퍼 채널
  • 정영호의 영상레슨
  • 초고속 영상레슨
  • 무료샘플 미리보기
  • Lesson 1 텍스트
  • Lesson 2 그림
  • Lesson 3 동영상
  • Lesson 4 메일
  • Lesson 5 스윙분석
  • 뉴스&레슨 칼럼
  • 골프 이것이 궁금하다.
  • 정영호와 골프친구들
  • 김맹년의 골프와 영어
  • 성경과 골프
  • 초원회원거래소
  • 한국경제신문
  • 프로와의 대담
  • 골프와 휴머
  • Overview
  • 서울/경기
  • 부산/경남
  • 대구/경북
  • 광주/호남
  • 대전/충남
  • 춘천/강원
  • 제주
  • 해외
  • Overview
  • 1:1고객상담문의
  • 자주하는질문
  • 공지사항
  • 제휴문의
  • 이용안내
  •  
  • 골프칼럼
  • 김맹녕의 골프와영어

HOME / 아마골프칼럼 / 김맹녕의 골프와영어
 
아마골프칼럼-김맹녕의 골프와영어
연세대학교, 대한항공임원근무, 한국의집 사장, 골프칼럼니스트(매일경제, 한국일보, 신동아, 조선일보 등등)
 
: 353   : 99
[김맹녕의 골프 만평] 볼 구매시 ‘박스와 줄’ 정확한 표현해야
칼럼니스트  |  2018-03-05 | (첨부파일 )
[골프타임즈=김맹녕 칼럼니스트] 골프공을 살 때는 박스(dozens)와 줄(sleeves)을 구분해서 사용해야 한다.
골프공 쇼핑(shopping for golf balls)에서는 반드시 정확한 표현을 써야 한다.
피스(piece)와 3개, 또는 12개 등 물량에 대한 다양한 용어들이 있기 때문이다. 실제 영어를 유창하게 한다는 골퍼들 역시 골프공 관련 전문용어를 몰라 전전긍긍하는 경우를 자주 봤다. 일단 2피스(two piece)와 3피스(three piece ball)에 대한 선택, 3개가 든 한 줄을 살 것인지 12개가 든 한 박스를 구매할 것인지에 대한 결정이 필요하다.
"Good morning, can I help you, sir?(좋은 아침입니다. 손님, 무엇을 도와 드릴까요)"라고 종업원이 말을 걸어온다. "I would like to buy some golf balls(골프공을 사고 싶은데요)"라고 대답한다. 종업원이 다시 "Do you want to buy in dozens or sleeves? (한 박스를 원하십니까 아니면 한 줄을 원하시니까)", "특별히 좋아하는 브랜드가 있습니까(Is there a particular brand you're interest in?)"라고 의향을 묻는다.
두 줄을 사고 싶으면 "I need two sleeves", 좀 더 품위있는 표현은 "I will buy these two sleeves of balls"다. 여기에 "타이틀리스트 두 줄을 사겠다(I'll take two sleeves of Titleist)"라고 브랜드 명을 붙이면 정답이다. 세 줄은 'three sleeves of balls'가 되는 셈이다. 영국에서는 'sleeve' 대신 'package', 줄여서 'pack'이라고도 한다. 한 줄은 'a package(pack) of balls'이다.
'더즌(dozen)'은 12개들이 1박스다. 보통 형용사로 해서 'a dozen balls', 명사로 표현하면 'a(one) dozen of balls'이다. 두 박스는 'two dozen balls', 명사로 사용하려면 'dozen'의 복수형을 만들어 'two dozens of balls'이다. 이를테면 "Give me a dozen, please(공 12개 주세요))", "사무실 오는 길에 공 두 박스를 사가지고 와라(I want you to buy two dozen balls on your way office)"고 직원에게 주문할 수 있다.
김맹녕 칼럼니스트|master@thegolftimes.co.kr





 
  
 
 
total comment : 0
등록된 코멘트가 없습니다.
 
  김맹녕의 골프와영어 / ()
  이모콘티 :
 
  코멘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