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MA GOLF 소개
  • 대표인사말
  • AMA WAY
  • 프리미엄멤버쉽 소개
  • 필드이벤트
  • 부킹프라자
  • 임박특가
  • 필드레슨
  • 일반회원상품구매
  • 프리미엄회원상품구매
  • 30초 영상레슨
  • 전설의 골퍼들
  • 명사들의 골프
  • 애니메이션 필드 팁스
  • 골프 예의와 룰
  • 프로골퍼 채널
  • 정영호의 영상레슨
  • 초고속 영상레슨
  • 무료샘플 미리보기
  • Lesson 1 텍스트
  • Lesson 2 그림
  • Lesson 3 동영상
  • Lesson 4 메일
  • Lesson 5 스윙분석
  • 뉴스&레슨 칼럼
  • 골프 이것이 궁금하다.
  • 정영호와 골프친구들
  • 김맹년의 골프와 영어
  • 성경과 골프
  • 초원회원거래소
  • 한국경제신문
  • 프로와의 대담
  • 골프와 휴머
  • Overview
  • 서울/경기
  • 부산/경남
  • 대구/경북
  • 광주/호남
  • 대전/충남
  • 춘천/강원
  • 제주
  • 해외
  • Overview
  • 1:1고객상담문의
  • 자주하는질문
  • 공지사항
  • 제휴문의
  • 이용안내
  •  
  • 골프칼럼
  • 프로와의 대담

프로와의 대담 글보기
: 22417   : 844
송영환 프로 일본투어에서도 순항
정영호  |  2016-02-04 | (첨부파일 )
2016시즌 초반 상승세를 타고 있는 송영한.                                                                      [사진=CJ 제공]
  



송영한(신한금융그룹)이 일본골프투어(JGTO) 2016시즌 초반 두 대회 연속 우승을 향해 순조롭게 출발했다. 

송영한은 4일 미얀마 양곤의 로열 밍갈라돈GC(파72)에서 열린 JGTO겸 아시안투어 ‘레오팰리스21 미얀마오픈’(총상금 75만달러) 첫날 버디만 5개 잡고 5언더파 67타를 쳤다.

송영한은 선두 안토니오 라스쿠나(필리핀)에게 3타 뒤진 공동 9위에 자리잡았다. 송영한은 지난주 열린 JGTO겸 아시안투어 CMBC 싱가포르오픈에서 세계랭킹 1위 조던 스피스(미국)를 1타차로 제치고 생애 첫 승을 거뒀다. 

송영한은 이날 17개홀에서 어프로치샷을 정규타수로 그린에 올려 열 일곱차례나 버디 기회를 맞이할만큼 아이언샷 정확도가 높았다. 퍼트수는 30개였다.

왕정훈은 버디만 6개 잡고 6언더파 66타를 쳤다. 선두와 2타차 공동 3위다.

지난해 JGTO 상금왕 김경태(신한금융그룹)는 3언더파(버디 4, 보기 1) 69타로 150명 가운데 공동 28위를 기록했다. 
 
아주경제 김경수기자...





 
 
 
total comment : 0
등록된 코멘트가 없습니다.
 
  프로와의 대담 / ()
  이모콘티 :
 
  코멘트 :